CONTENTS

커뮤니케이션대학원 졸업논문

감정의 시각화 유형 간 상호작용에 따른 시각언어의 확장성
  • 저자명|김민채
  • 학위|석사
  • 졸업연도|2020
  • 담당교수|박효신

주제어

감정의 시각화, 상호작용, 시각언어, 확장성, 한글구체시, 이모티콘

국문초록

본 논문은 아이콘이나 이모티콘과 같은 기호적 시각화에 치우친 현재의 감정 시각화 방식의 한계를 극복하고자 감정의 시각화 유형을 새로이 분류하고 각 유형 간 상호작용에 대해 고찰하여 작품에 적용함으로써 그 활용 가능성을 연구하는 데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네 가지 측면-언어적, 조형적, 통용적, 경험적 측면-에서 감정의 시각적 경향을 알아보았다. 먼저 언어적 측면에서 국어사전 예문을 활용하여 에크만이 제시한 6가지 기본 감정-기쁨, 슬픔, 놀람, 두려움, 분노, 혐오-의 시각적 경향성을 알아보고, 조형적 측면에서는 기본 조형 요소들이 가진 정서적 특성을 알아보았다. 통용적 측면에서는 인터넷 매체를 이용하여 기본 감정에 대해 검색된 대표적 이미지들의 경향성을 알아보고, 경험적 측면에서는 36명의 연구 참여자들에게 각 감정의 형태를 그리게 하는 실험을 실시, 분석하였다.
네 가지 측면에서 알아본 감정의 시각적 경향을 바탕으로 각 감정별 대표 형태와 방향성을 정리하였다. 기쁨은 주로 원이나 곡선형과 사방으로 확산하는 방향성, 슬픔은 하강하는 수직선의 반복, 놀람은 사방으로 확산하는 뾰족한 성게형, 두려움은 수직방향의 구불구불한 선의 반복, 분노는 뾰족한 반쪽 성게형에 폭발하듯 솟구치는 방향성, 혐오는 작은 나선형 개체가 우글우글 모여 있는 형태로 요약할 수 있다.
통용적·경험적 측면에서 일반적으로 사람들 사이에 널리 활용되는 감정 이미지의 시각적 경향과 연구 참여자들의 경험에 의해 고착된 감정의 형태를 유형화하여 형태 속성을 기준으로 (형태) 배제적 시각화, (형태) 연상적 시각화, (형태) 대체적 시각화로 분류했다. 배제적 시각화는 감정의 심상에 관한 구체적 형태 속성을 분리·제외하여 추상적으로 표현하는 유형이고, 연상적 시각화는 감정의 심상과 관련된 구체적 사물, 상황 등의 구상적 형태를 감정과 연합하는 유형이며, 대체적 시각화는 사회·문화적으로 학습된 각 감정의 대표적 형태로 대체하여 시각화하는 유형이다. 이 세 유형에 덧붙여, 연구 참여자들은 감정에 따른 신체적 반응을 시각화하는 경향도 보였다.
다음으로, 감정의 시각화 유형 간 ‘공존’, ‘전환’, ‘매개’의 세 가지 상호작용 방식을 제시하여 각각 ‘명확성의 확장’, ‘표현 방식의 확장’, ‘표현 요소의 확장’ 등 감정의 시각화에 관한 확장성 이론을 정립하였다. 아울러 배제적 시각화 요소로서의 한글과 기본 감정의 시각언어, 한글 시어로 구성된 한글구체시 모션그래픽스 작품에 본 이론을 적용하여 그 활용도를 연구하였다.
요컨대 본 연구는 이모티콘 등 문화 간, 세대 간 문제점을 가진 기호적 방식 이외의 감정 시각화를 시도하고 감정의 시각화 유형을 새로이 분류, 유형 간 상호작용 방식을 제시하여 감정 표현 시각언어의 활용 범위를 확장하는데 그 의의가 있다.

영문초록

Now that we are biased towards symbolic visualizations, such as icons or emoticons, we must recognize the limitations of how we visualize emotions. Therefore, this paper aims to study the potential of utilizing theories on the visualization of emotions by newly classifying visualization types for emotions, establishing a theory for the interactions between each type, and applying said theory to visual works.
To meet this purpose, I examined the visual tendencies of emotion in four aspects: linguistic, formative, general, and empirical. In terms of the linguistic aspects, I examined the visual tendencies of Ekman's six basic emotions?joy, sadness, surprise, fear, anger, and disgust?by using sample sentences from the Korean dictionary. In terms of the formative aspects, the emotional characteristics of basic formative elements were examined through previous studies and literature research. In terms of the general aspects, the trend of representative images retrieved about basic emotions was examined using online media. Finally, in terms of the empirical aspects, I conducted and analyzed experiments whereby 36 study participants were asked to draw the form of each emotion.
Based on the visual tendencies of emotions identified in these four aspects, each emotion’s representative forms and directions were summarized. Joy can be summarized as mainly a circle or curve spreading in all directions; sadness is represented as a repetitive form of descending vertical lines; surprise is a pointed sea urchin form spreading in all directions; fear is a zigzag line represented in a vertical direction; anger is in the form of a sharp half-sea urchin with an explosive and soaring directionality; and disgust is a clustered form of small spiral objects.
Regarding the general and empirical aspects, the emotions' visualization types were divided into form-excluded visualization, form-associative visualization, and form-representative visualization. These categorizations are based on form properties, which are determined by the images of emotions commonly used by people as well as the forms of emotions collected from study participants’ experiences. Form-excluded visualization is a type of abstract representation that excludes specific forms of an emotion’s image. In form-associative visualization, an emotion is associated with a figurative form, such as specific objects or situations related to the emotional image. Finally, form-representative visualization is a type of visualization that replaces emotions with representative forms for each emotion that individuals have learned socially and culturally. In addition to these three types, study participants also tended to visualize people's physical responses to emotions.
Next, I presented three forms of interaction between basic emotions’ visualization types: 'coexistence', 'transition', and 'mediation'. Thus, the theory of extensibility regarding the visualization of emotions was established?such as 'expansion of visual clarity', 'extension of visualization method', and 'extension of visualization elements'?for visual communication. Moreover, I examined the theory’s usefulness by producing motion graphics of the Korean alphabet 'Hangeul' concrete poetry applying the theory and the visual language of basic emotions.
In short, this study significantly expands the scope of the application of visual language to express emotions by attempting to visualize emotions in ways beyond symbolic methods, such as emoticons, which tend to cause intercultural and intergenerational problems. The study also presents a form of interaction between types through a new classification of visualization types for emotions.

비고 : N1906